휴가 기간에 맞춰..아마존 프라임 14일 trial...

이것저것 주문한 것들 배송비도 아끼고...

아마존 Prime Video를 무제한 시청~!

 

가장 큰 목표는 미드 <The expanse> 4시즌.

 

우주를 배경으로 한 SF들이 다 힘을 못쓰는 가운데,

 

유일하게 진지하게 이야기를 이끌어나가고 있는 드라마랄까.

 

물론 나한테는 <배틀스타 갤럭티카>가 최고이지만....

 

익스팬스도 주인공 일당(?)이 너무 먼치킨이 되어서...

 

확실히 초반의 긴장감이 많이 떨어지기도 했다.

 

사실 시즌3으로 해서 큰 이야기가 일단락이 되었기 때문에,

 

이번 4시즌은 쉬면서 다음 큰 이야기를 준비하는 성격이 큰듯하다.

 

주인공 "홀든"의 우주의 모든 짐은 혼자 떠앉은듯한 연기는 여전한데...

(그런데 정말 당신이 가는 곳마다 재앙이 벌어지니...이는 어쩔..?)

 

조연 에이모스 캐릭터는 시즌 2중반부터 갈길을 잃은듯 하다...

 

시즌 5에서 분발해주길!

Posted by 냐궁

댓글을 달아 주세요